728x90
반응형

제주 85

제주 야생화 8박 9일 대중교통 여행 - 화순 곶자왈, 가파도 청보리, 선흘리 동백동산 (2022-04-05~13) #2/2

아직 끝나지 않은 불금을 위해 늘 버스타고 지나는 길에 보았던 김밥집에 들려서 맛김밥 2줄을 샀습니다. 받고 나니 따뜻한 온기가 있는 김밥에 대한 맛이 궁금 했습니다. 중간에 진영마트 서사라점에서 먹거리도 챙기고. 그렇게 결과물이.... 방어처럼 생겼지만, 부시리회의 양이 꽤 많습니다. 한접시에 만원... 김밥도 참 맛났습니다. 오뚜기 새우탕 사발면과 함께 했습니다. 4/9) 어느덧 제주에 온지 5일째네요. 느즈막이 모텔에서 퇴실 후 일요일에 가파도에 들어가기 위해 미리 배편을 가보고 싶은 섬에서 예매를 마치고, 모슬포로 향합니다. 홍마트에서 막걸리를 챙기고 일몰도 보고 오늘은 구름이 있어 망하네요. 별도 담고 바다위로 한치를 잡는 배들의 불빛이 수를 놓고 있습니다. 4/10) 일요일 아침이 밝았습니다...

제주 변산바람꽃, 새끼노루귀, 세복수초,매화,홍매화,만첩홍매화 (2022-03-08~10)

선거날 제주에 가보기 위해 사전 투표를 미리 마치고, 항공편이 저렴한 것을 고르다 보니 선거 전날 퇴근하면서 제주로 갔다가 9일에 하루 온전히 보내고 다음날 오전 반차를 사용해서 알차게 보내 봅니다. 3/8) 퇴근 후 김포공항에서 출발해서 제주에 도착, 미리 고민했던 동선에 따라 성산행 버스를 타고 성산항으로 향하는 데, 대천환승정류장에서 버스가 고장나서 다행히 기사님이 발빠르게 급행버스로 갈아타게끔 조치 해주셔서 급행버스를 타고, 목적지는 원래 급행이 정차하지 않는 곳이지만, 급행 기사님이 배려해 주신다 하지만, 내 입장에서 그렇게 까지 할 필요는 없어 목적지와 가까운 고성환승정류장에서 하차해서 201번 버스로 환승하여 목적지에 무사히 도착. 정자에 집을 짓고 어쩌고 하다보니 자정이 넘어가고 급히 잠을..

제주 올레 3코스, 4코스, 21코스, 고살리숲길, 걸매생태공원 매화 (2022-02-10~12)

개인적인 여행 취향은 대중교통 + 텐트 일박이지만, 지인들과 함께 2박 3일간 가이드 형식으로 다녀옵니다. 셀 수 없이 많은 제주에서 쌓은 저만의 제주 정보는 저 뿐만 아니라, 누군가에게 꽤 괜찮은 정보임은 확실합니다. 2/10) 김포에서 진에어를 타고 일출을 맞이하려는 데, 제주공항 착륙 준비로 인해 하강하여 일출은 물건너 갑니다. 아침 식사를 위해 다소 거한 듯 분식으로 해결합니다. 김밥도 시키고 쌀떡볶이도 시키고 고기 & 김치 만두도 시키고, 그만! 그만! 그만두! 새우만두도 시키고 남은 것은 바리 바리 싸서 오늘 일정인 올레 4코스 시작점인 표선해변으로 갑니다. 전 필요 없지만, 스탬프를 찍고 올레 4코스 시작! 갯쑥부쟁이 갯무 쇠백로 바다 위에 소나기도 포착되구요. 가마우지 흐린 날씨에 빛내림에..

2022년 제주 세복수초, 매화 봄 꽃 개화 소식 (2022-01-31~02-01)

어느덧 입춘이 코앞으로 다가와서 슬슬 봄꽃의 전령사인 매화의 개화 소식이 남쪽에서 들려옵니다. 역시 꽃이라면 제주를 빼놓을 수 없죠. 원래 명절 내내 제주에서 머물 생각도 있었지만, 항공권 가격이 맘에 안들어서 포기하려는 찰나! 왕복 10만원이 안되는 비용으로 항공권 예매를 마쳤습니다. 그렇게 1월의 마지막날 김포공항에 도착하여 노트북을 꺼내어 충전하면서 어디를 갈까 고민하다가, 제주의 웬만한 숲길은 다 걸은지라, 봄소식이나 찾아 보기로 합니다. 공항에서 버스로 편히 이동 가능한 절물자연휴양림. 343번 또는 344번 버스를 타면 종점이 절물자연휴양림입니다. 근데 참 바보같이 8시 50분에 공항에서 타고 가면 되는 데, 그너므 막걸리 한병 구해보겠다고, 제주시외버스터미널에 버스타고 가서 제주시외버스터미널..

제주 애월 대중교통 당일 여행 (2021-12-08)

월차를 내고 달려간 제주. 이번에는 어디로 가야할까요? 6시 30분 김포공항에서 제주로 출발. 애월읍 상가리로 가기 위해 한번에 가는 버스는 없으므로, 공항에서 제주시외버스터미널 또는 한라병원으로 가는 버스를 타고 환승해서 상가리로 가는 291번 버스를 환승해야 합니다. 7시 47분 365번 버스를 타고 17분 후 한라병원에서 하차 합니다. 8시 30분에 제주시외버스터미널에서 출발하는 291번이 한라병원까지 11분 후 도착하므로, 도착 전까지 주변 마트를 찾아보려는 데, 다행히도 여행 중간 중간 기록해둔 마트 정보가 주변에 포착되어 재빠르게 이동합니다. 그렇게 보급에 차질 없이 마트를 털어 줍니다. 원래는 8시 30분부터 영업이라는 데 8시 조금 넘은 시간 오픈해서 기분이 더 좋습니다. 다시 한라병원으로..

제주 당일 여행 (2021-10-19)

제주로 당일 여행을 가봅니다. 새벽 6시에 김포에서 출발해서 하늘 위에서 맞이하는 일출. 창문이 더러워서 뭔가 지저분하네요. 빛내림 제주에 도착하여, 343번 버스를 타고 10분 후 제주시외버스터미널에 도착. 길 건너편 편의점에서 막걸리 2병 충전 하고, 여기서 오늘 여행지인 광령리로 가기 위해 평화로를 달려야 하는 데, 282번 버스를 이용했다면 별 문제 없었을 텐데, 모슬포가는 253번을 타는 바람에 내려야할 화전마을 정류장에 못가고 그 전 정류장인 새별오름에서 하차하게 됩니다. 화전마을까지는 걸어서 15분~20분 거리, 282번 버스가 6분 있다가 도착하는 것을 염두해 두고, 재빠르게 새별오름 한컷 담아 봅니다. 이달봉 & 새별오름 새별오름 입구 - 날씨가 수상합니다. 282번 버스를 타고 곧바로 ..

제주 당일 여행 - 복수초, 변산바람꽃, 새끼노루귀 대중교통으로 만나기 (2021-02-16)

봄꽃 마중하러 제주 다녀왔습니다. 변산바람꽃, 새끼노루귀, 세복수초 만나볼까요? ​ 6시 50분 김포를 출발하는 비행기에서 보는 일출. 하늘에서 보는거라 에정된 일출(7시 22분, 서울 기준)보다 빠른 시간인 7시 14분에 일출을 맞이 합니다. ​ 이륙 후 한시간이 안되어 성산일출봉이 눈에 들어 옵니다. 보통 우측에서 착륙을 많이 경험했는 데, 오늘은 좌측에서 착륙을 하네요. ​ 한라산이 서리꽃(상고대)이 피었는 지 햐얗습니다. ​ 어플로 김포-제주간 거리며 착륙시간 기록해봅니다. ​ 비행 거리는 약 500km 고도는 약 7000미터 속도는 시속 800km로 나오네요. ​ 갑자기 몰려온 한파에 꽃 핀 그 곳을 갔는 데, 땅에 온통 서리꽃이 피어 있습니다. ​ 추워서 그런지 세복수초가 봉우리를 닫고 있습니..

제주 여행 - 천년폭낭, 월정사 능수매, 오라 올레 (2021-02-02)

늘 제주행 비행기는 설레고 있습니다. 또한 하늘 위에서 마주치는 일출은 보너스죠! ​ 제주공항에서 반가운 세분과 조우하고 버스를 타고 첫번째 목적지로 향합니다. ​ 천년폭낭 - 제주어로 팽나무를 폭낭이라 불리우고, 이 나무는 천년의 세월을 버틴 나무입니다. 천년폭낭 - 수령 1000년 천년폭낭 - 수령 1000년 걈귤나무 ​ 제주는 이른봄 소식을 전합니다. 수선화 로즈마리 ​ 마스크를 착용 했어도 진한 매화향을 거를 수는 없습니다. 홍매화 광대나물 센달나무 - 수령 410년 ​ 제주에는 마을마다 팽나무도 참 많지만, 멀구슬나무도 적지 않습니다. 꽃도 이쁜거 아시나요? 멀구슬나무 열매 팽나무와 애월 바다 멀구슬나무 열매 ​ 이 감귤나무는 뭐시 중헌디 방충망을 씌워 놨네요. 감귤나무 ​ 대문 창살 속의 낙화..

제주 여행 한라산 대신 나홀로나무, 노꼬메오름 (2020-12-16)

서울 밤 야경은 언제나 화려합니다. 슬슬 일출 기미가 보이고 대표 약간 찌그러진 형태의 일출을 맞습니다. 제주 애월읍쪽 풍경입니다. 제주 공항에서 반가운 님들과 만나 대기하는 우박이 쏟아집니다. 제일 먼저 짱구김밥으로 향합니다. 새벽에 끼니를 때웠지만 그래도 들어가네요. 짱구김밥 - 떡볶이와 김밥 짱구김밥 - 김밥 짱구김밥 메뉴 며칠간 계속된 눈에 혹시 통제가 아닐까 걱정하는 데 다행히 새벽에 어리목,영실에서 윗세오름까지는 산행 가능으로 바뀌고 새벽까지 통제였던 1100도로는 버스는 운행 가능하고 승용차의 경우 체인 장착 후 운행 가능으로 나옵니다. 그렇게 부지런히 1100도로(1139 지방도)를 따라 가는 데 이럴수가! 제주도축산진흥원 앞 도로를 지나는 데(해발 약 500미터) 차가 바퀴가 헛돌고 운행..

제주 여행 한라산 산행, 천아숲길 단풍, 갑마장길 (2020-11-04~05)

첫날 김포에서 6시 45분 비행기를 타고 제주에 도착. 9시까지 모여 김밥을 구매하러 갑니다. 원래 계획된 고봉민 김밥 연동점이 폐업해서, 다른 김밥집으로 향합니다. 김밥을 사고 첫번째 일정인 어리목-윗세오름-영실 일정을 위해 어리목에 도착 주차장에서 바라본 상고대로 추정되는 풍경이 마음을 설레이게 하네요. 점점 상고대와 가까워집니다. 남벽도 살짝 보입니다. 윗세오름 도착. 수백명의 등산객이 보입니다. 식사 시간입니다. 프랑스에서 오신 과자 단감 영실로 하산하는 길. 바닷빛이 금빛으로 변합니다. 오백나한상 모슬포방면입니다. 마라도,가파도, 송악산, 산방산등이 보입니다. 전망대샷 병풍바위 차를 몰아 애월 한담해변으로 향합니다. 해님이 지려고 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열심히 지는 해를 땡기고 있는 데 파도타는..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