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도어/등산-후기

석모도 일주 산행 [해명산, 낙가산, 상봉산, 상주산] (2020-11-22)

야생화정보마당 2021. 10. 17. 21:10
728x90
반응형

 

아시죠? 서울보다 강화도가 더 기온이 낮은 것을.

 

들머리에 도착해서 산행 시작 전에 따땃 뜨끈한 것을 사이 좋게 몸 속에 밀어 넣어요.

왜냐구요? 그냥 가려면 춥고 배고프니까요.

 

제가 모처럼 준비해간 마늘 절편 듬뿍 들어간 짜장면 맛 살짝 나는 .., 미소를 머금고 바라보다 보니 흔적은 즐거운 미궁 속으로...

 

서로 서로 챙긴 것을 나눔하고, 든든하게 출발해요.

 

대표적으로 막걸리 & 배즙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그냥 출발하면 재미 없으니 산행지도를 찰칵!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이정표도 찰칵!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전득이고개에서 출발. 해명산의 명물은 아닌듯 하지만 재미나고 귀여운 출렁다리 통과.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이정표에 맺힌 빗방울이 해명산이 이쪽이라고 해명중입니다. 석모도 도착 전까지 전득하니 내리던 비는 다행히 산행 출발 전 그칩니다. 행운은 이정도만 해도 행복합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봄꽃인 제비꽃도 계절을 잊은 채 피어 있습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생글 생글 우산이끼들은 팔리지 않들 수도 있는 작은 우산을 오늘도 가내 수공업으로 생산중입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출발점 포착!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비는 그쳤지만 햇님은 쉬 모습을 드러내지 않습니다. 희미하지 않은 장봉도 모습.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열심히 차량으로 지나온 석모대교. 그 뒤로 잘 보이지 않을 교동대교도 착한 사람 눈에만 보입니다. 정말?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나물 - 기대도 않은 꽃들이 잊을만 하면 출몰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이고들빼기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인절미바위?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해명산 도착. 해명해 주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마니산도 마니 보이고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앞으로 가야할 곳도 보입니다. 중앙에 가장 높은 곳은 상봉산(7호선 아님)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산국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비가 와서 그런지 바위에 이끼가 참 보기 좋네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은은한 단풍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외계인 머리 바위1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외계인 머리 바위2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물이 빠지니 갯뻘도 보이고 뻘 사이로 깊이를 알수 없는 바닷골도 드러납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소송도, 대성도 사이로 이어지는 송전탑이 인상적입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상봉산이 보입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생강나무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생강나무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뒷풀이할 식당 스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뒷풀이할 식당 줌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국보인 눈썹바위는 보수 중이라 안 보이고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그냥 내려가긴 서운하니 잠시 거처를 마련하고 맛난 음식 나눕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산불감시초소는 바람에 날려 과거 속으로...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약 올리나요? 그렇게 비싼 몸값 자랑하는 햇님은 하산을 하고서야 나타납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동네 강쥐들이 수고했다고 개같이 짖어 대며 응원합니다. 끈이 묶여 있어 다행이다 생각합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마시멜로 완성 임박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그렇게 택시님을 불러서 전득이고개로 가서 차량 회수 후 뒷풀이 도착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메뉴판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누구껀지 모르지만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오늘의 주인공 밴댕이 등장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푸짐합니다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막걸리도 빠질 수 없지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뜨끈한 국물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착한 사람에게만 한 잎 앙~~

대표사진 삭제

사진 설명을 입력하세요.

 

그렇게 열심히 배불리 먹고서 조신하게 철수하는 데, 막힐 것 같은 길이 기적적으로 빵 뚫려서 집에 잘 왔습니다.

 

산행 내내 시원 상큼한 겨울바람 좋았습니다.

사정상, 예의상 상주산은 안갔네요. 다음에 또 좋은 기회 기대합니다.

728x90
반응형